•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Play
  • 헬스
  • 담배 끊으면 살찐다고요? No
  • 2018.06.2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금연 후 단것 찾기 때문에 체중 증가하는 것

흡연자라면 대부분 금연을 고민한다. 하지만 상당수가 금연에 실패했다고 포기하는 것이 현실이다. 스트레스, 술자리 등도 흡연을 부추긴다. 최근 ‘몸에 덜 해롭다’고 알려져 왔던 궐련형 전자담배에서도 발암물질이 검출됐다는 보건당국의 분석 결과가 나오면서 흡연자의 고민은 더 커지고 있다. 하지만 흡연은 비만 등 만성 질환보다 건강에 더 해가 되므로, 고민하고 있다면 금연해야 한다.


-금연 후 몸이 정상화되기까지 걸리는 시간은.

▶담배를 얼마나 오래, 많이 피웠는지에 따라 다르다. 담배를 하루만 끊어도 숨쉬기가 편해지고, 사흘 내리 안 피우면 기관지 기능이 회복된다. 금연을 2~12주 하면 폐 기능이 회복되고, 1~9개월 하면 면역력, 폐 섬모 기능이 정상화되고 기침, 코 막힘, 피로 등이 감소한다. 각각 5년ㆍ10년 금연하면 심장 질환ㆍ폐암으로 사망할 위험이 비흡연자 수준과 근접하게 줄어든다.

-금연하면 금단 증상은 얼마나 지속되나.

▶대개 금연 후 24시간 이내 발생, 3일째 최고조에 다다른다. 관련 스트레스는 약 3주까지 지속된다. 이 시기를 잘 견디면 금단 증상은 거의 사라지게 된다.

-금연에 실패하는 이유는.

▶한 국내 연구에 따르면 흡연자 중 금단 증상이 심해 실패한 사례는 5%에 그친 반면 스트레스, 습관 등으로 실패한 사례는 85%나 됐다. 실패 원인은 ‘혼자 하기 때문’이라고 본다. 금연 시 의지를 다지기 위해 주변 사람에게 알려야 한다. 의사의 도움을 받는 것도 권한다. 개인 의지만으로 금연에 성공할 확률은 3%지만, 의사와 함께하면 30%까지 확률이 늘어난다.

-금연하면 살이 찐다고 걱정하는 사람도 있다.

▶금연하면 입이 허전해지니 껌, 과자, 초콜릿 등 단것을 찾게 되는 사례가 다반사다. 금연 후 살이 2~3㎏ 찌는 사람이 많은 이유다. 하지만 체중 증가는 금연이 아니라, 칼로리가 높고 단것을 찾는 습관 때문이다. 흡연이 체중 증가보다 건강에 더 악영향을 끼친다는 사실을 명심했으면 한다.

<도움말:유진호 경희대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신상윤 기자/ken@heraldcorp.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