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뉴스레터
  • 모바일
  • Eat
  • 음료
  • 우유가 탈모 예방에 좋다?
  • 2017.12.1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리얼푸드=고승희 기자] ‘겨울연가’를 넘는 인기로 한국 드라마 사상 가장 인기를 모은 콘텐츠로 평가받는 ‘대장금’에는 한민족 최초의 우유의 역사가 등장한다. 드라마에선 임금이 병이 나거나 몸이 좋지 않을 때 보양식으로 ‘타락죽’(駝酪粥)을 먹은 것으로 그려진다. 예로부터 보양식으로 섭취해온 우유가 최근엔 탈모에도 효과적인 것으로 밝혀졌다.

13일 서울 양재동에 위치한 더 케이(THE-K) 호텔에서 열린 제 3회 ‘우유 가치의 재발견’ 포럼에선 염창섭 S앤비한의원 원장이 ‘한의학의 관점에서 보는 우유의 효능’이라는 주제로 발표 시간을 가졌다. 
염 원장은 먼저 우유를 먹어온 긴 역사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한국에선 약 4세기 경부터 귀족사회를 중심으로 우유를 먹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다만 당시엔 젖소가 없을 때였기 때문에 소가 새끼를 낳았을 때만 구할 수 있는 정도였다. 그러면서 “우유로 만든 타락죽은 귀한 음식 중의 하나로 왕이 병에 걸렸을 때 원기를 회복시키기 위해 먹는 특별한 보양식의 하나였다”고 설명했다. 타락죽은 곱게 간 쌀가루를 우유와 섞어 끓인 우유죽이다.

동의보감에선 ‘우유 1되를 아주 잘 찧은 쌀 약간에 넣고 죽을 쑨 것을 우유죽이라 하는데 이를 먹으면 노인들에게 좋다’, ‘우유죽은 이유식, 보양식으로 좋고 신장과 폐를 튼튼하게 하며 대장운동을 도와주고 피부를 부드럽게 해준다’는 기록이 있다.

한의학에서 보는 우유는 원기회복과 장 운동을 원활하게 하고, 위를 튼튼하게 해 주며, 갈증을 멎게 해주는 식품이다.

염 원장은 “우유는 성질이 서늘하며 원기를 회복시키고 위를 튼튼하게 해주며 열기를 내려 갈증을 풀어주면서 장 운동을 원활하게 해준다”며 “몸에 열이 많은 사람의 허약과 위의 통증, 변비 치료와 갈증 해소에 좋다”고 말했다. 

우유에는 또한 칼슘, 단백질, 각종 비타민과 마그네슘 등이 있어 뼈와 치아 건강, 피부건강, 불면증 개선, 피로회복, 치매 예방 등에도 효과적이다.

염 원장은 이에 “성장치료, 피부미용 및 다이어트, 탈모 환자들에게 우유 섭취를 적극 권장한다”고 강조했다.

우유는 아이들의 성장에 도움이 되는 이유는 나이별로 필요한 중요 영양소가 다르기 때문이다. 0~5세 영유아기 성장에는 철분, 6~10세 어린이 성장에는 단백질, 11~15세 청소년 성장에는 칼슘이 필요한데, 우유에는 이 모든 영양소가 함께 들어있는 식품이다.

또한 우유에는 피부에 좋은 유청 단백질과 AHA 성분이 들어있다. 유청 단백질은 콜라겐 생성으로 피부탄력과 주름 완화에 도움을 주며, AHA 성분은 피부 각질 제거에 효과적이다. 게다가 우유가 장 기능 개선에 좋기 때문에 피부건강에도 효과를 볼 수 있다.

염 원장은 장 건강이 피부 개선으로 이어지는 경우를 흔히 봤다고 말했다. 특히 여성들의 피부 트러블의 경우 “변비가 수반되는 경우가 많고, 변비가 개선될 경우 가벼운 피부 트러블은 자연스럽게 사라질 수 있다”고 말했다.

우유는 최근 탈모에도 효과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탈모는 모발을 잡아주는 모근이 약하고 충분한 영양이 공급되지 못하기 때문에 나타난다.

염 원장은 “탈모는 신장의 기운이 부족할 경우 모근을 잡아주는 힘이 떨어지게 되고, 소화 기능이 저하할 경우 두피의 영양이 부실해질 때 나타난다”고 설명했다. 또한 스트레스를 많이 받아 간장의 기운이 좋지 않을 경우 두피의 혈액순환 상태가 나빠져 탈모가 진행된다.

탈모를 예방하기 위해 양질의 단백질과 미네랄 섭취가 매우 중요한데, 우유에 이 같은 영양소가 매우 풍부하다. 염 원장은 더불어 “스트레스성 탈모의 경우 우유가 중추신경을 완화시켜주는 작용을 한다”고 덧붙였다.

다만 염 원장은 유당불내증, 위장관 알레르기, 철분결핍과 관련된 질환이 있는 사람들에게는 우유와 유제품 섭취를 주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염 원장은 “우유는 현재 가장 안전 식품에 가깝고, 가성비가 뛰어난 식품이지만 최근 알레르기, 유당불내증 등의 증상 때문에 오해를 받는 경우가 있고 확대 해석이 되는 경우도 많다”며 “이럴 경우 전문가와 상의해 섭취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shee@heraldcorp.com

[지금 뜨는 리얼푸드]
디톡스가 필요하다는 증거
스타벅스의 야심작, '잇밸런스 샐러드' 먹어봄
▶ '스벅 덕후'가 먹어본 푸드 신메뉴 리얼후기
박진영의 '유기농 사랑' 효과 있을까?



관련기사